▲ 사진=주택금융공사

[서울파이낸스 정초원기자] 주택금융공사(HF)는 지난 2월 한달 간 주택연금 가입자가 1853명으로 전년동기(791명) 대비 134%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또 지난 1~2월 두 달간 신규 가입자는 3010명에 달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9.6% 늘었다.

주택연금이란 만 60세 이상의 어르신께서 소유한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평생 혹은 일정한 기간 동안 매월 연금방식으로 노후생활자금을 지급받는 국가가 보증하는 역모기지론을 말한다.

1~2월 두 달간 주택연금 보증공급액은 △2015년 1조1325억원 △2016년 1조8188억원 △2017년 3조6320억원으로 늘었다.

주택금융공사 관계자는 "지난 2월 주택연금 월지금금이 조정됐지만 가입자가 증가하고 있는 것은 주택연금이 안정적인 노후 생활비 확보수단으로 자리매김했기 때문"이라며 "주택연금 가입자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