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정초원기자] 자산관리공사(캠코)는 오는 16∼17일 온비드를 통해 2488억원 규모의 국세물납 비상장증권을 공개입찰 방식으로 매각한다고 12일 밝혔다.

국세물납 비상장증권이란 현금 대신 유가증권 형태로 납부된 세금으로, 정부가 소유하고 캠코에서 위탁받아 관리한다. 매각 주식은 제조업 9개, 건설업 12개, 임대업 4개, 도매업 4개, 기타업종 4개 등 총 33개 법인이다.

입찰 희망자는 입찰금액의 5% 이상을 지정된 가상계좌에 입금해야 한다. 낙찰된 이후에는 5일 이내에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60일 이내에 대금을 완납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