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료=우리은행

[서울파이낸스 이은선기자] 우리은행이 영국 월드파이낸스지(World Finance誌)의 '2016년 한국 최우수 자산관리서비스 제공 은행'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월드파이낸스지는 영국 런던에 본사를 두고 세계 유수 금융기관, 다국적 기업과 약 12만명의 개인 독자층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금융전문지다. 매년 국가별로 부문별 최우수 은행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국내은행 최초로 지난 2016년 '자산관리(Wealth Management)' 분야 최우수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은행으로 선정됐다. 우리은행의 금융권 최초 모바일뱅크 '위비뱅크'와 모바일 메신저 위비톡 등의 모바일 통합플랫폼, 방카슈랑스·사모펀드 등 각종 자산관리부문 실적 1위 등을 높이 평가받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이번 국내 첫 월드파이낸스지 자산관리 부문 수상을 계기로 자산관리 서비스 분야 리딩뱅크로서의 인지도와 위상을 국내외 유수 기관의 투자자들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