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이씨엠디, 제2영동고속도로 4개 휴게소 동시개장
풀무원 이씨엠디, 제2영동고속도로 4개 휴게소 동시개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풀무원 이씨엠디, 제2영동고속도로 4개 휴게소 개장·운영 (사진 = 풀무원 이씨엠디)

[서울파이낸스 김소윤기자] 풀무원 계열의 생활서비스 전문기업 이씨엠디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을 위해 개통한 제2영동고속도로에 휴게소 4개를 개장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씨엠디는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과 강원도 원주시 가현동을 잇는 제2영동고속도로 개통에 맞춰 '경기광주휴게소(양방향)'와 '양평휴게소(양방향)' 등 4개 휴게소(위치도 참조)를 동시 개장해 운영한다.

제2영동고속도로 동 곤지암나들목(IC)과 이포나들목 사이에 있는 '경기광주휴게소'는 연면적 4813㎡ 규모(상·하행선 동일)로 푸드코트, 커피숍, 간식매장, 편의점 등 총 17개 매장이 입점된다.

휴게소는 경기도 광주를 대표하는 유적지 남한산성을 테마로 공간을 인테리어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돌담과 서까래 등 전통 건축 양식을 반영한 디자인으로 한국의 멋을 알리고 방문객들이 여유롭고 편안한 느낌으로 휴게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동여주나들목과 동양평나들목 사이 '양평휴게소'는 연면적 2809㎡ 규모(상·하행선 동일)로 현대적이고 깔끔한 인테리어를 강조했다. 푸드코트와 간식 매장, 편의점 등 총 12개 매장이 운영된다.

이씨엠디는 제2영동고속도로 휴게소에 전국 유명 맛집 등 다양한 식음료 브랜드를 모아놓은 맛집 거리를 조성할 예정이다.

맛집 거리에는 전통 한식당 '명가의 뜰', 한식 전문점 '풍경마루', 돈가스 전문점 '가츠쿠라', 전국 5대 짬뽕 중 하나로 알려진 '교동짬뽕', 3대 전통 냉면 전문점 '황제코다리', 수제버거 전문점 '미스터빅' 등 유명 브랜드들이 입점한 푸드코트가 마련됐다.

이 외에도 '임실치즈', '통영청정어묵', '탐앤탐스', '엔제리너스', '스쿨팬스낵' 등 다양한 디저트 브랜드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화장실 내 파우더룸을 설치하고, 이용객들이 이를 닦을 수 있는 '치카치카존(zone)'을 마련해 휴게소 이용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제2영동고속도로는 총연장 56.95㎞, 폭 23.4m 왕복 4차로로 약 1조6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으며 2011년 11월 착공해 5년 만에 완공됐다.

수도권에서 강원도로 가는 접근성이 향상돼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인천공항에서 평창까지 2시간 43분이면 닿을 수 있으며, 영동고속도로의 교통혼잡도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한편, 이씨엠디는 서울~춘천 고속도로 가평휴게소, 호남고속도로 이서휴게소, 전주~광양 고속도로 오수휴게소, 서해안 고속도로 함평천지휴게소, 양평~창원 중부내륙 고속도로 영산 휴게소, 김포휴게소, 의왕휴게소 등 10여 곳 이상의 휴게소를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