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DMC 페스티벌 VR중계
KT, DMC 페스티벌 VR중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가 10월 1일부터 상암 DMC 페스티벌의 개막공연과 DMC페스티벌을 기념한 특집 프로그램을 VR(가상현실)로 중계한다고 30일 밝혔다. (사진=KT)

[서울파이낸스 이호정기자] KT가 10월 1일부터 상암 DMC 페스티벌의 개막공연과 DMC페스티벌을 기념한 특집 프로그램을 VR(가상현실)로 중계한다고 30일 밝혔다.

상암 DMC페스티벌은 방송 콘텐츠와 축제를 결합한 아시아 최대의 방송문화축제로, 오는 10월 1일부터 11일까지 총 11일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문화광장 일대에서 진행된다.

KT는 개막공연인 K-POP 슈퍼콘서트(10월 1일 방송예정)를 시작으로 DMC페스티벌 특집 '복면가왕' (10월 5일 방송예정)과 '나는 가수다' (10월 7일 방송예정)를 VR로 중계할 계획이며, 그 중 10월 7일에 방송되는 나는 가수다의 경우에는 KT가 단독으로 중계한다.

특히 KT는 지난 8월에 선보였던 '4K Switcher를 활용한 VR영상 실시간 교차 편집 기술'을 적용해 실제 방송과 같은 VR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타사와는 차별화된 VR중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DMC페스티벌의 VR중계를 체험하고자 하는 시청자들은 통신사에 상관없이 스마트폰,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를 통해 올레TV모바일 또는 지니뮤직에 접속하면 무료로 시청이 가능하며, 추후에는 해당 프로그램의 하이라이트 VR영상을 VOD로 감상할 수 있다.

이미향 KT 미래사업개발TF 상무는 "DMC 페스티벌 VR 생중계를 통해, 기존 TV 시청 방식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고 고객들에게 신선한 재미와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KT는 VR을 활용한 고객의 더 나은 미디어 이용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가 VR 서비스를 더욱 확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