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설 막바지 할인…70여 품목 최대 60%↓
롯데百, 설 막바지 할인…70여 품목 최대 6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롯데백화점

[서울파이낸스 구변경기자] 롯데백화점이 설을 앞두고 설 막바지 할인 행사에 돌입한다. 오는 2일부터 6일까지 전점에서 축산, 청과, 건강 선물세트 70여 품목을 정상가 대비 20~60% 할인 판매한다.

이를 위해 정육, 청과 수산 등 신선식품 1만 5000세트, 건강 1만 세트 등 총 5만여 세트 물량을 준비했다.

롯데백화점의 올해 설 선물세트는 본 판매 시작 이후 지난달 30일까지 매출이 전년대비 23.9% 신장했다. 상품군별로는 축산 33.6%, 청과 25.7%, 건강 23.4%, 굴비 21.4% 등 모든 상품군이 두자리 수 신장률을 기록하는 등 호조를 보이고 있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이러한 분위기를 설 연휴까지 이어가기 위해 설 막바지 선물세트 할인 행사를 전개한다. 우선 장기적인 소비침체로 인해 최근 몇 년 동안 꾸준히 수요가 높아진 중저가 선물세트의 비중을 높였다. 70여 품목 중 80%인 56개의 품목을 10만원 미만의 선물세트로 구성했으며 10만원 이상의 상품도 대부분 10~20만원 선으로 준비했다.

특히 올해 산지 가격의 영향으로 전년보다 10% 이상 가격이 상승한 한우 선물세트를 대신할 수 있는 수입육 실속 세트를 행사 기간 동안 600세트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은 한우 보신 세트(한우 꼬리반골, 5kg)가 정상가에서 20% 할인된 7만8400원, 채과원 실속 사과배세트(사과6입, 배6입)가 정상가에서 20% 할인된 6만원이다.

또한 건강식품 중저가 인기 선물세트도 다양하게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인기 비타민 Best 5' 품목을 선정해 최대 70%까지 할인 판매하고, 홍삼진액, 프로폴리스 등도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대표 상품은 정상가에서 70% 할인된 'AHC Dr.비타민 C' 1만5000원, 정상가에서 57% 할인된 '마더비스트 스트레스 릴리프 세트' 4만원이다.

이 외에도 3만원 미만의 가공 선물세트의 물량을 전년보다 20% 늘리고, 냉장 인기 선물세트의 할인율을 전년보다 10% 가량 높인 최대 40%로 선보이는 등 막바지 선물세트 할인 행사를 전개할 예정이다.

남기대 롯데백화점 식품부문장은 "백화점 마진 인하를 통해 협력 업체의 부담은 최소화하고, 고객들에게는 합리적인 가격의 선물세트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며 "아직까지 설 선물을 고민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좋은 쇼핑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