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뮤직, 올 한 해 가장 사랑받은 음악은?
네이버 뮤직, 올 한 해 가장 사랑받은 음악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네이버 뮤직 종합차트 결산 화면 (사진=이호정기자)

[서울파이낸스 이호정기자] 네이버가 '2015 네이버 뮤직 어워드'페이지를 오픈하고 올 한 해 가장 사랑받은 인기 음악들을 23일 공개했다.  

2015 네이버 뮤직 어워드는 올 한 해(1월~11월)동안 네이버 뮤직에서 가장 많이 재생되거나, 검색, 다운로드된 음악 목록들을 집계한 결과다.

종합 TOP 100, 스트리밍, 다운로드, 배경음악 선택 순위 외에도 △세대별 △음악검색 △일간 종합 TOP 100 차트에서 가장 오래 머무른 음악 순위를 보여주는 '롱런' 등의 탭을 통해 다양한 기준의 연말 결산 차트를 보여준다.   

각 세대별 트렌드로는 10대 여자 인기 차트에서 'EXO', '여자친구' 등이 상위권을 차지하며 아이돌이 강세를 보였고, 10·20대 남자 인기 차트에서는 '매드클라운', '송민호' 등 힙합   아티스트들이 인기를 끌었다. 50대 차트에서는 '노사연-바램', '진성-안동역에서' 등 적게는 1년, 많게는 7년 전 발표된 곡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연말 결산 차트에는 올 한해 음악계에 방송의 영향력이 거셌던 점도 반영됐다. 특히 세대별 차트 10·20대 부문에서는 '쇼미더머니', '언프리티랩스타' 등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과 '무한도전' 가요제 음악들이 많은 사랑을 받았고, 30-50대 부문에서는 '복면가왕', 'K팝스타', '그녀는 예뻤다' 등 예능 및 드라마에서 화제를 모은 곡이 큰 인기를 끌었다. 

다운로드와 스트리밍 순위를 합산한 종합 TOP 100 차트에서는 '나얼-같은 시간 속의 너'가 1위를 차지하며 2015년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곡으로 꼽혔고, 앨범 'M.A.D.E'를 발매하며 한 해  동안 활발히 활동한 '빅뱅'은 '뱅뱅뱅' 등 총 8곡을 종합 TOP 100 순위에 올리며 올 한 해 최다 곡을 랭크한 가수가 됐다. 그 밖에 예능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은 '혁오'는 '위잉위잉'으로 다운로드 부문에서 1위를 기록해 곡의 높은 소장가치를 인정받기도 했다. 

네이버 뮤직의 음악검색 기능을 통해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찾아본 음악은 빌보드에서 14주 연속 1위를 기록한 '마크론슨-Uptown Punk'였다. 네이버 뮤직 음악검색은 어디선가 들리는 음악의 제목이 궁금할 때, 흐르는 곡을 인식해 곡의 정보를 찾아주는 기능이다. 이어 올 한해 일간 종합 TOP 100차트에서 가장 오래 머물며 2015 최고의 스테디셀러로 등극한 곡은 '샘 스미스-I’m Not The Only One(334일)'이었으며, 국내 가수 중에는 '아이유'가 '너의 의미(301일)', '금요일에 만나요(302일)'를 통해 롱런 강자의 자리를 굳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