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日 간사이 공항점 개점
롯데면세점, 日 간사이 공항점 개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임초롱기자] 롯데면세점은 4일 간사이국제공항 KAA(Kansai Airport Agency)와 공동으로 간사이 공항점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간사이 공항점은 간사이 국제공항 제1터미널에 330m²규모로, 일본에 진출한 첫 번째 한국 대형 종합 면세점이다. 롯데면세점은 2020년 3월까지 간사이 공항점에서 화장품 , 패션잡화, 전자제품, 시계 등을 판매한다.

롯데면세점은 창고로 쓰였던 공간을 쇼핑 공간으로 꾸몄다. 30억원을 투자했다. 일본인과 중국인이 선호하는 국산 화장품 브랜드를 대거 입점시켰다. 오는 30일에는 일본인 전용으로 만들어진 일문 인터넷 면세점 문도 연다.

간사이 공항점 이후에는 잠실 제2롯데월드에 에비뉴엘동 7층과 8층에 1만261㎡ 규모로 롯데월드타워점을 개점한다.

롯데면세점은 올해 글로벌 톱3 면세점으로 도약한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현재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공항, 인천국제공항, 미국 괌공항에서 면세점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