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동반위, 동반성장 협약 체결
CJ그룹-동반위, 동반성장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전 CJ인재원에서 열린 '중소기업인 및 농민과 함께하는 CJ그룹 동반성장·상생협력 협약식'에서 CJ그룹 이채욱 부회장(왼쪽)과 동반성장위원회 안충영 위원장(오른쪽)이 협약서를 교환하고 있다. (사진=CJ그룹)
[서울파이낸스 임초롱기자] CJ그룹은 2일 오전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동반성장위원회와 협약식을 맺고 농업, 제조업, 서비스업 등 CJ그룹의 다양한 사업 부문을 활용해 중소기업과 농민을 지원하는 상생활동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CJ제일제당과 CJ오쇼핑, CJ대한통운, CJ E&M 등 CJ그룹 계열사 4곳이 은행권과 1200억원 상당의 상생펀드를 조성했다.

식품전문기업 CJ제일제당은 쌀이나 콩 등 병과 해충에 강한 종자를 개발해 농가에 보급하고 재배 방법을 교육할 예정이다. CJ제일제당 측은 "서울대와 공동으로 개발한 콩 종자를 제주 지역 농가에 보급하고 있다"며 "2017년까지 고추나 배추 등 5개 품목으로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외식사업을 하는 CJ푸드빌은 제철 식재료와 점차 사라져가는 국내 농산물을 발굴해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CJ그룹 식품계열사들은 앞으로 우리 농산물 사용량을 현재 9000억원에서 1조원 규모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밖에 CJ E&M은 한류 페스티벌인 케이콘(KCON)을 활용해 중소기업의 글로벌화를 지원하고 CJ CGV는 우수 중소기업의 제품 광고를 영화관에서 무료상영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