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사인,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파보 아이' 출시
케이사인,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파보 아이'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소윤기자] 정보보안 솔루션 전문기업인 케이사인이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솔루션 '파보 아이(PAVO EYE)'로 빅데이터 시장에 진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솔루션은 빅데이터 로그에 대한 수집, 검색, 분석 등의 다양한 활동에 대한 원스탑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프로그램이다. 대량의 로그 데이터를 수집하고 의미 있는 정보를 추출 및 분석, 시각화하는 툴로, 경쟁 제품과는 차별화된 기능과 성능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다양한 조건 별 검색 결과를 사용자가 보기 쉬운 그래프 등의 형태로 최종 출력이 가능해 상황에 맞는 여러 형태의 결과물을 원하는 방식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이에 금융권 이상거래탐지, 고객 특성 별 마케팅 활동 정보, 공장 자동화 업무 최적화 분석 등 빅데이터가 생성 및 응용될 수 있는 모든 분야에 적용이 가능해 향후 사업 성장성이 높다고 판단된다. 
 
그 외에도 수집된 정보에 대해 원본 데이터 용량의 약 30% 이상으로 압축 저장시키는 압축 기술과 분산된 다양한 이 기종 시스템에 대한 비정형 원시 감사로그 데이터의 빠른 수집, 분석을 통한 실시간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을 적용함으로 해외 시장에서도 즉시 판매가 가능한 경쟁력 있는 제품이다.
 
최승락 케이사인 대표는 "빅데이터 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이 전망됨에 따라 관련 사업의 개발 및 성장이 필수적이라고 판단되어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며 "향후 공격적인 마케팅과 영업 활동으로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수익 가시화가 시작되면 회사 성장에도 지대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에 따르면 국내 빅데이터 시장은 2015년 약 2억6300만달러로, 2017년에는 약 3억3600만달러 규모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이후 연평균 성장률 약 30%의 수치로 지속 확대돼 오는 2020년에는 약 9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