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다수 판매권 이전…농심 '울고' 광동제약 '웃고'
삼다수 판매권 이전…농심 '울고' 광동제약 '웃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윤동기자] 삼다수 판매권을 잃은 농심이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농심 대신 삼다수 판매권을 거머쥔 광동제약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2일 오전 9시21분 현재 농심은 전일대비 3000원(1.13%) 하락한 26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반면 광동제약은 전일대비 330원(5.46%) 오른 6370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1일 농심은 "10월 31일 대한상사중재원의 판정에 따라 제주도개발공사와 맺은 위탁 판매 협약이 12월14일로 끝난다"고 밝혔다. 앞으로 삼다수는 지난 3월 제주도개발공사로부터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광동제약이 판매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