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건설사, 상반기 수주실적 14%↑
대형 건설사, 상반기 수주실적 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성재용기자] 상반기 국내 대형 건설업체의 수주실적이 전년대비 14.6% 증가했다.

대형건설업체 모임인 한국건설경영협회는 30개 회원사의 상반기 수주실적을 분석한 결과 국내 17%, 해외 9.9%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전체 수주총계는 54조9990억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국내에서는 민간부분이 22.8% 증가한 반면 공공공사는 1.2% 감소했다. 공종별로는 지방 주택경기 활성화 여파로 주택 수주 물량이 26.4% 증가했다. 발전시설 및 공장시설 발주의 증가와 세종시, 혁신도시 등 공공기관 이전사업이 본격화되며 토목 18.7%, 플랜트 16.3%, 건축 6.4% 등도 전반적인 증가세를 기록했다.

해외에서는 토목과 건축이 각각 24.5%, 24.4% 증가한데 반해 플랜트는 0.6% 감소했다. 매출액은 국내가 5.5% 감소한 27조177억원, 해외는 55.9% 증가한 15조3726억원을 기록했다. 총 매출액은 10.2% 증가한 42조2903억원에 달했다.

협회 관계자는 "상반기 국내수주 증가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발생 이후 장기부진을 겪고 있는 대형사들의 최소한의 일감 확보를 위한 자구책으로 이해하는 것이 타당하다"며 "해외건설 수주 역시 국내 건설사끼리의 수주경쟁 심화에 따른 수익성 하락 문제 해결을 위한 정부의 관심과 국내 건설업체간 경쟁완화 대책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