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證, 배우 안성기·송윤아와 시각장애우 돕기
삼성證, 배우 안성기·송윤아와 시각장애우 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강현창기자] 영화배우 안성기, 송윤아 씨가 시각장애 어린이 돕기에 발벗고 나섰다.

▲ 26일 삼성증권 본관에서 열린 '희망+알파 나눔 프로젝트'협약섹에서 삼성증권 박준현 사장(좌), 영화배우 안성기씨, 송윤아씨,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최동익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6일 서울 태평로 삼성증권 본관빌딩에서 두 배우와 최동익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알파 나눔 프로젝트' 협약식이 열렸다.

삼성증권은 두 배우 및 임직원 참여를 통해 시각장애 어린이를 위한 오디오북 3000권, 점자책 2000권을 제작하고, 연말 한국시작장애인연합회측에 전달할 예정이다.

또, 두 배우는 '삼성POP골든에그어카운트'에 가상 투자해 얻은 '시중금리 초과수익'수익을 시각 장애인을 위한 나눔성금으로 기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